관심병사

‘A급 특별 관심병사’ 2명 또 자살…대책 헛바퀴

GOP 총기 사건 이후 병사 관리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지만, 두 명의 병사가 또 목숨을 끊는 사건이 일어났습니다. 고위험군으로 분류된 이른바 'A급 관심 병사'들이었는데 군 당국의 대책은 헛바퀴만 돌고 있습니다... read more

2014-07-29|Categories: 뉴스 모니터링|Tags: , |

22사단서 목매 자살한 이병 ‘A급 관심병사’였다

지난 달 21일 '총기난사' 사건이 일어난 육군 22사단에서 27일 목매 숨진 신모(22) 이등병이 자대 배치 이후 현역 복무 부적합자인 'A급 관심병사'로 분류됐던 것으로 밝혀졌다. 특히 신 이병은 중학교 시절 자살 시도를 한 적이 있어 관심병사에 대한 군 당국의 총체적 부실관리에 대한 질책이 불가피해 보인다... read more

2014-07-28|Categories: 뉴스 모니터링|Tags: , |

‘제2 임병장’ 없게… GOP에도 상담관 배치

軍 “이른 시일내 20여명 투입” 군 당국이 동부전선 총기난사 사건을 계기로 최전선 GOP(일반전초) 부대에 ‘병영생활 전문상담관’ 20여명을 배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군의 한 관계자는 ... read more

2014-07-14|Categories: 뉴스 모니터링|Tags: , |

관심병사 상병으로 전역 당일 아파트서 투신 사망

군사법원에서 집행유예를 선고받고 육군 상병으로 전역한 관심병사가 전역 당일 아파트에서 뛰어내려 숨졌다. 11일 군과 경찰에 따르면 ... read moee

2014-07-11|Categories: 뉴스 모니터링|Tags: , |

軍 “관심병사 관리에 주의” 사후 약방문만 요란했다

김관진 국방부 장관은 2011년 7월7일 국회 국방위 긴급회의에 출석해 “무거운 책임을 통감한다. 반드시 재발하는 일이 없도록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사흘 전 강화 해병부대에서 총기난사로 4명의 장병이 숨진 데 대한 재발 방지 대책을 마련하겠다는 다짐이었다. 3년 가량의 세월이 흐른 25일 김 장관은 국회 국방위에 다시 나타나 똑같은 장면을 연출했다...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