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 오키나와 평화기행

2016 오키나와 평화기행 및 국제심포지엄사업 보고서

2016 오키나와 평화기행 및 국제심포지엄사업 보고서 (PDF파일 다운로드)

2016-%ec%98%a4%ed%82%a4%eb%82%98%ec%99%80-%ed%8f%89%ed%99%94%ea%b8%b0%ed%96%89-%eb%b3%b4%ea%b3%a0%ec%84%9c

2016-07-21|Categories: 자료실|Tags: |

[열군 뉴스레터 제1호] 회원글 – “기지 앞에 우리가 함께 있다” –

"기지 앞에 우리가 함께 있다" 박소현 열린군대를위한시민연대 운영위원 미국과 일본 그리고 우리나라의 깊고 질긴 인연은 언제부터였을까. 1945년 해방이 되었지만 일장기가 내려간 그 국기게양대에 성조기가 올라갔던 그때부터였을까. 일본의 패전에도 미국이 소련을 견제하기 위해 일본에 전쟁범죄 책임에 대한 면죄부를 슬쩍 주었을 때부터였을까. 미국은 당시 오키나와를 미군정 아래 두고 거대한 아시아 침략 기지를 건설할 기반을 마련하면서부터 지금에 이르기까지 [...]

[2016년 5월 11일~15일] “바다를 넘어 손을 잡자! 평화는 무기로 만들 수 없다!” – 오키나와 평화기행 참가 및 동아시아 국제 심포지엄 개최 사업 보고 – (마치는 글)

# ‘2016 오키나와 평화기행’ 5박 6일간의 길지 않은 시간이었지만, 빼곡한 기억으로 가득찬 시간이었습니다. 그 시간들에 채워진 것은, 고통스러운 오키나와 민중들의 역사. 그럼에도 딛고 일어서는 그들의 평화를 위한 투쟁. 그리고 그들의 삶. 그것들은 우리의 시간들과 많이 닮아있었습니다. 매향리에서 대추리에서 그리고 강정에서. 지금도 여전히 진행 중인 우리의 싸움의 시간들. 우리는 다시 제자리로 돌아왔지만, 그 기억들은 각자의 가슴 [...]

2016-05-16|Categories: 활동소식|Tags: |

[2016년 5월 15일] “바다를 넘어 손을 잡자! 평화는 무기로 만들 수 없다!” – 오키나와 평화기행 참가 및 동아시아 국제 심포지엄 개최 사업 보고 (5) -다섯번째날-

# 515 평화대행진 <사진 모음>  

2016-05-15|Categories: 활동소식|Tags: |

[2016년 5월 14일] “바다를 넘어 손을 잡자! 평화는 무기로 만들 수 없다!” – 오키나와 평화기행 참가 및 동아시아 국제 심포지엄 개최 사업 보고 (4) – 넷째날-

# 제9회 동아시아 미군문제 해결을 위한 국제심포지엄 오키나와 평화기행 일정 중 유일한 실내일정. '제9회 동아시아 미군문제 해결을 위한 국제심포지엄'이 예정된 날이다. 이 심포지엄을 위해 한국의 기지평화네트워크와 오키나와 민중연대는 지난 몇 달간 주제와 내용에 대한 협의를 진행해왔다. 주된 주제는 ‘전쟁의 위기’. 북한의 4차 핵실험으로 촉발된 한반도의 정세와 아베정부 이후 심화되어가는 일본의 군사력 확장은 동아시아의 평화를 위협하고 [...]

2016-05-14|Categories: 활동소식|Tags: |

[2016년 5월 13일] “바다를 넘어 손을 잡자! 평화는 무기로 만들 수 없다!” – 오키나와 평화기행 참가 및 동아시아 국제 심포지엄 개최 사업 보고 (3) -셋째날-

# 515 평화대행진 출정식 -헤노코- 오전 10시, 다시 헤노코 신기지 건설 반대 농성장. 515 오키나와 평화대행진의 사전행사 격인 출정식과 기노완시까지의 행진이 진행되었다. 한국참가단의 연대발언은 김용한대표 (전 우리땅되찾기평택시민모임)가 맡았다. 김용한대표는 헤노코싸움이 시작된 1996년부터 20년 동안 오키나와와 연대를 이어 온 한일 민중연대의 산 증인이기도하다. “이길 수 있다고 해서 왔다. 끝까지 연대해서 마침내 이기겠다”는 한국측 참가단의 외침이 헤노코의 [...]

2016-05-13|Categories: 활동소식|Tags: |

[2016년 5월 12일] “바다를 넘어 손을 잡자! 평화는 무기로 만들 수 없다!” – 오키나와 평화기행 참가 및 동아시아 국제 심포지엄 개최 사업 보고 (2) – 둘째날

# 헤노코 미군기지 확장 예정지 일본 오키나와현[沖繩縣] 북부 나고시[名護市]에 있는 작은 어촌마을. 1,500여명의 어민과 일본의 천연기념물 듀공이 어울려 살던 평화롭던 마을이 투쟁의 현장이 된 것은 1996년 9월 미일정부의 '오키나와에 관한 특별위원회(SACO)'가 기노만[宜野灣]에 있던 후텐마 공군기지를 이전해 헤노코 앞바다에 건설하기로 결정하면서부터다. 사업결정 직후부터 헤노코지역의 주민들은 강력한 반대의사를 표명했고, 일본의 평화단체들도 함께하기 시작했다. 작은 천막 하나로 시작된 [...]

2016-05-12|Categories: 활동소식|Tags: |

[2016년 5월 11일] “바다를 넘어 손을 잡자! 평화는 무기로 만들 수 없다!” – 오키나와 평화기행 참가 및 동아시아 국제 심포지엄 개최 사업 보고 (1) – 첫째날

#1 오키나와 평화기념공원 평화기념공원은 오키나와전쟁 당시 희생된 수십만명의 죽음을 기리기 위해 남부 마부니[摩文仁]언덕에 조성한 공원이다. 부채꼴 모양으로 생긴 공원에는 20만 명의 희생자의 이름를 새겨 넣은 검은색 위령비가 줄지어 세워져 있다. 이것을 '평화의 초석'이라고 부르는데, 일본의 만주침략 때부터 오키나와전투 때까지 이곳에서 숨진 사람들의 이름이 새겨져 있다. 일제강점기 때 이곳으로 끌려와 사망한 한국 국적의 조선인 231명과 북한 [...]

2016-05-11|Categories: 활동소식|Tags: |

[2016년 5월 11일~15일] “바다를 넘어 손을 잡자! 평화는 무기로 만들 수 없다!” – 오키나와 평화기행 참가 및 동아시아 국제 심포지엄 개최 사업 보고- (여는 글)

지난 5월 11일부터 15일까지 일본 오키나와의 주일미군 기지 현황과 문제점을 공유하는 평화기행과 올해로 9번째를 맡는 동아시아 미군문제 해결을 위한 국제심포지엄 행사가 진행되었습니다. 올해 행사는 북한의 4차 핵실험과 이에 대응하는 한미일과 유엔안보리 등의 강력한 대북제제로 한반도의 군사적 긴장이 높아지고 일본 아베정부의 군사력 확장이 본격화하면서 동아시아의 평화가 위태로운 상황에서 진행되어 더 큰 의미가 있었습니다. 기지평화네트워크참가자와 제주·강정참가자까지 모두 [...]

2016-05-11|Categories: 활동소식|Tags: |